아이디/비밀번호찾기
박범계트위터
  제  목 : <2018.6.26 디트뉴스> 노무현의 사위' 곽상언, 박범계 당권도전 지지
  글쓴이 : 관리자     등록일 : 18-07-02 12:00     조회 : 1185    
  트랙백 주소 : http://bkfire.co.kr/bbs/bbs/tb.php/bbs2/2388
   http://www.dtnews24.com/news/articleView.html?idxno=518279 (4)
곽 변호사 25일 페이스북에 “새 날을 열어갈 저력이 있는 사람” ‘곽상언-박범계’ 지난 2011년 대전서 변호사 생활 함께해... 곽상언 변호사.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사위인 곽상언 변호사가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출마를 선언한 박범계 의원을 공개 지지하고 나섰다. 곽 변호사는 25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박 의원의 당대표 출마를 기뻐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러면서 “제가 아는 박범계 의원은 인내력과 추진력이 남다른 사람”이라며 “박범계 의원이 이번 당대표 선거에서 새 날을 열어갈 당대표가 되기를 바란다”고 지지 의사를 밝혔다. 그는 “시선의 감옥에서 벗어나 가족을 지키기 위해 우연히 대전에 정착했는데 가족에게 평온함과 행복함을 주었다”며 “당시 부산에 계시던 문재인 변호사님께서 박 변호사를 소개해 주셔서 박 변호사의 사무실에서 방 한 칸을 얻어 조용히 변호사업을 수행했다”고 박 의원과의 인연을 소개했다. 이어 “시간이 흘러 벌써 재선 의원이 된 박 의원이 용감하게도 민주당 당대표에 출마한다는 소식에 반가웠다”고 말했다.

곽 변호사는 “인내력과 추진력이 남다르고 타인의 아픔을 외면하지 않는 박 의원이 이번 당대표 선거에서 새 날을 열어갈 당대표가 되기를 바란다”며 현재의 정치 상황에서 새 날을 열어갈 저력이 있는 사람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고 노 전 대통령의 딸 노정연씨의 남편인 곽 변호사는 2011년 대전에서 당시 민주당 대전시당 위원장이던 박 의원과 1년여 간 합동으로 변호사 활동을 했다. 한편,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의원은 25일 자신의 SNS를 통해 당 대표직 도전 의사를 밝힌 바 있다. 박 의원은 “제가 결코 최고는 아니다”면서 “하지만 젊음을 바탕으로 일 잘 할 ‘유능한 혁신가’로 자리매김 하고 싶다”고 당 대표 경선 출마의 배경을 설명했다.

출처 : 디트news24(http://www.dt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