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비밀번호찾기
박범계트위터
  제  목 : <2017.12.7 브레이크뉴스> 박범계 “적폐청산 연내 수사 마무리 불가능”
  글쓴이 : 관리자     등록일 : 17-12-07 11:28     조회 : 12    
  트랙백 주소 : http://bkfire.co.kr/bbs/bbs/tb.php/bbs2/2133
   http://www.breaknews.com/sub_read.html?uid=546661§ion=sc1 (2)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최근 문무일 검찰총장의 '연내 적폐청산 수사 마무리' 발언과 관련 "불가능하다고 본다. 여러 가지 조건들이 그렇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7일 오전 'tbs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해 "(문 총장의 발언은)조직의 수장으로서의 고충도 고려하고, 또 수사의 속도감도 요구하는 발언이 아닌가 해석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의원은 "문 검찰총장의 말을‘모든 적폐청산과 관련된 수사를 금년 내에 마친다’ 이런 의미로는 해석하지는 않는다"며 "적폐청산 TF에서 수사 의뢰된 사건의 가닥은 올해 내로 잡았으면 좋겠다는 의미로 이해한다"고 설명했다.
청와대가 직접 '연내 마무리는 불가능하다'는 취지로 논평한데 대해선 "적폐청산 수사라는 것이 일부 야당의 주장처럼 정치보복이 아니고 제도와 관행, 시스템을 바꿔내는 과정이기 때문에 혐의가 있으면 있는 대로 수사할 수밖에 없는 것 아니냐는 강한 의지를 다시 표현한 것으로 보인다"고 답했다.
 
박 의원은 "국민의 관심은 지금 박근혜 국정농단을 넘어서서 그 원인이 됐던 이명박 정부 당시의 여러 가지 적폐들에 대한 수사인데, 그 정점은 이명박 전 대통령 아니겠냐"며 "군 사이버사령부 관련해서는 직접적인 진술들이 나왔고, 140억이 스위스 계좌에서 다스로 돌아가는 과정은 분명히 불법성이 있는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그리고 제2 롯데월드, 여러 가지 자원외교 비리. 이런 것들은 여전히 수사의 대상으로 남아있다고 본다"고 덧붙였다.
 
한편, 박 의원은 다스수사와 관련해서도 "문 총장이 어제쯤 서울중앙지검 한동훈 3차장과 다스 사건이 배당돼 있는 첨단범죄수사 1부 신봉수 부장을 대검으로 불렀다"며 "나는 이것을 주목하고 있다. 문 총장이 너무 노심초사하지 마시고 성역없이 이 부분에 대한 수사를 지시하는 것이 정도가 아닌가 생각한다"고 말했다.

   

delete from g4_login where lo_datetime < '2017-12-16 17:49:30'

1034 : Incorrect key file for table: 'g4_login'. Try to repair it

error file : /bbs/bbs/board.php